LUXTEEL NEWS

LUXTEEL NEWS
동국제강,  ‘럭스틸’  컬러강판으로 세계 시장 선도
차별화된 제품과 전략으로 글로벌 경쟁력 강화

올해 철강사업 통합 출범 원년을 맞은 동국제강이 제품 고급화와 전략적 마케팅으로 불황 극복에 나설 계획이다.
동국제강은 16일 '럭스틸'의 올해 판매량이 전년 대비 약 30% 증가한 9만톤이 예상된다고 밝혔다. 지난해 판매량도 7만톤이 넘어 전년(4만7000톤) 보다 50%가 늘었다.

서울남산타워 / Luxteel 목무늬 루버 적용
럭스틸은 건축 디자이너들을 위한 건축 내·외장재용 컬러강판 제품

럭스틸은 동국제강이 업계 최초로 2011년 10월에 도입한 철강 제품 브랜드로 럭셔리(LUXURY)와 스틸(STEEL)의 합성어다. 럭스틸은 건축 디자이너들을 위한 건축 내·외장재용 컬러강판 제품으로 다양한 패턴과 색상을 구현할 수 있고, 재활용도 가능해 비용측면에서도 유리하다. 동국제강은 럭스틸의 판매신장이 공격적인 마케팅과 초격차 전략에 따른 제품 차별화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럭스틸은 30여종의 프리미엄급 디자인 패턴을 중심으로 고객이 원하는 다양한 색상, 중국산과의 차별화를 위한 보증서 발급, 날씨와 습도에 따른 제품 품질강화, 우수한 가공성 등으로 건설업계에 호응이 높다. 특히 영업방식을 BtoB(Business to Business)에서 BtoD(Business To Designer)로 바꿔 고객 맞춤형 '스펙영업'을 한 것이 유효했다는 평가다. 건설 현장이나 설계사무소를 직접 방문해 신축 건축물에 대한 정보를 수집하고, 설계에서부터 시공까지 럭스틸이 적용될 수 있도록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 것이다. 철강업계에선 유일하게 디자인팀을 운영해 전문 디자이너들이 다양한 디자인 패턴의 럭스틸 제품을 선보인 것도 특징이다.

하남 스타필드 제네시스 매장 / Luxteel 갈색부식동 내장재 적용
럭스틸은 지난해 100곳 이상의 건축물 내·외장재에 적용됐다.

럭스틸은 지난해 광화문 D타워, 가전사 R&D(연구개발)센터, 수원 대형 쇼핑몰, 비즈니스호텔 등 100곳 이상의 건축물 내·외장재에 적용됐다. 중국에 첫 수출한 이후 미개척 해외시장에서의 적극적인 현지 활동을 통해 러시아, 유럽, 호주, 미국 등 신규 해외시장 판매도 확대해 나가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공급과잉인 세계 철강시장에서 제품과 품질별 경쟁우위 차별화로 수익을 높일 것”이며 “영업경쟁력을 강화해 시장지배력을 확대할 뿐만 아니라 세계무대에서 가능성을 향해 도전할 것"이라고 했다. 한편 동국제강은 올해 말 쇳물 생산을 목표로 브라질 쎄아라(Ceara)주에 연산 300만톤의 고로 제철소(CSP사)를 건설하고 있다. 이곳에서 후판용 반제품 슬래프를 공급 받으면 후판 제품의 경쟁력도 높아질 전망이다. CSP는 포스코 및 브라질 발레사와 합작해 설립했고. 2016년부터 상업생산에 돌입할 예정이다.

출처 : 머니투데이 홍정표 기자 |입력 : 2015.03.17 06:30

동국제강 ‘럭스틸’…대한민국 명품브랜드 대상

동국제강이 지난 17일, 서울 그랜드힐튼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16 대한민국 명품브랜드 대상’ 시상식에서 '건축내외장재 부문'을 수상했다. 지난 2004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12회째를 맞은 대한민국 명품브랜드대상은 산업통상지원부가 후원하는 행사로 명품이 넘쳐나는 시대에 제대로 된 브랜드를 발굴, 소비자에게 확실하고 객관적인 기준을 제공하기 위해 시작됐다.

동국제강 대학생 Luxteel 건축 공모전 워크샵 실시

동국제강은 6월 25일 서울, 그리고 6월 28일~29일 부산에서 대학생 럭스틸 건축 공모전 워크샵을 진행했습니다. 럭스틸 건축 공모전은 동국제강의 고급 건재용 컬러강판인 Luxteel을 체험하고 실제 설계 과제를 수행하는 '체험형' 건축 공모전이죠. 이번 워크샵은 바로 공모전에 참가한 건축학과 대학생들이 Luxteel에 대한 기본 지식을 익히기 위해 실시되었습니다.

최고급 건축자재로 컬러강판을 재해석한 '럭스틸(Luxteel)'

최신 도금기술과 도장기술 접목, 새로운 자재에 대한 건축가의 욕구 해소 런칭 5년 만에 동국제강의 고부가가치 제품 판매를 이끄는 대표 브랜드 ‘우뚝’ 고급 건축 내외장재 시장에서 매년 판매량 경신하는 기염 발산

런웨이로 변신한 ‘수서역 환승통로’

SRT 플랫폼은 3호선 및 분당선이 지나가는 수서역에서 약 100m 정도 떨어져 있습니다. 그래서 전철역과 고속철도역을 잇는 연결통로가 있는데요. 이곳이 동국제강의 럭스틸(LUXTEEL)이 적용된 ‘수서역 환승통로’입니다.